수원시의회,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밑그림 그린다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및 권한 발굴 공동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뉴스일자: 2021년04월10일 09시36분

 [에코데일리뉴스=김광호 기자]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가 특례시의회 지방 분권화를 선도할 조직모형과 권한 발굴을 위한 밑그림 그리기에 나섰다.
 
앞서 2월 17일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수원․고양․용인․창원)가 제2차 회의에서 특례시의회 권한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용역 추진 협정을 체결한 것을 계기로 25일 용인시박물관에서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보고회는 연구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사)한국지방자치학회(책임연구원 소순창 박사)가 진행을 맡아, ▲특례시 조직 전반에 대한 정밀진단, ▲의회 인사권 독립 및 전문성 강화 방안, ▲특례시의회 기능 확대 및 권한 발굴 로드맵 제시 등 주요 과업의 추진 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연구원들은 오는 7월까지 4개월 동안 과업을 수행하게 되며, 지방자치법 시행령 등 관련 규정 개정에 대비하여 특례 권한 요구를 위한 근거․건의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의장협의회는 이어진 제3차 회의에서 지방자치법 후속법안 추진 일정에 맞춰, 특례시의회 권한 확보를 위한 청와대․행안부 관계자 면담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특례시의회의 역할과 미래비전을 선제적으로 홍보하고 대중적 관심을 유도하여, 특례시와 특례시의회 홍보 방향의 통일성을 확보하기로 했다.
 
한편 다음 제4차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회의는 창원시에서 4월 중 개최될 예정이다.
 
 
 
[김광호 기자 : elc0512@hanmail.net]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이 뉴스클리핑은 http://ecolover.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