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급유선선주협회와 사고예방 간담회 실시

급유 중 ‘부주의’ 해양오염사고 저감을 위한 상생협력 활성화
뉴스일자: 2020년06월22일 18시45분

[에코데일리뉴스=오혜란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사)한국급유선선주협회(KOSSA, 회장 문현재)와 지난 22일 ‘해양오염 안전사고 예방 및 상생협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부산 급유선선주협회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해양오염사고 저감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양 기관 업무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간담회에서는 해양오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19년 해양오염사고 발생 현황 △부주의 해양오염사고 예방을 위한 현장의견 △’20년 주요업무 추진 현황 및 협력방안 등이 심도 있게 논의되었다.

 특히, 해마다 발생하는 300여 건의 해양오염사고 중 선박의 유류이송 관련 부주의에 의한 오염사고가 약 50여 건을 차지하고 있어서 급유선 해양오염사고의 위험성과 사고를 저감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한국급유선선주협회와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급유선 유류이송 관련 해양오염사고를 미연에 예방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 기관은 ‘16년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매년 현장 간담회를 통해 협력방안을 논의하고 현장에 적용하고 있으며, ’20년 5월 기준으로 급유선의 유류이송 중 부주의에 의한 오염사고는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오혜란 기자 : dhgpfks0239@naver.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이 뉴스클리핑은 http://ecolover.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