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제2기‘꿈꾸는 환경학교’7개교 선정

환경교육 의지가 높은 중·고교 중심으로 ‘꿈꾸는 환경학교’ 지원 추진(총 16개교)
뉴스일자: 2018년03월08일 17시24분

[에코데일리뉴스=조범용 기자]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중·고등학교에서 환경과목 선택률을 높이고 학교 환경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 중인 ‘꿈꾸는 환경학교’의 제2기 대상학교를 선정하고, 제1기 학교와 함께 본격적인 컨설팅 및 시설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제2기 ‘꿈꾸는 환경학교’는 숭문중(서울 마포), 성일고(경기 성남), 대구여자고(대구), 안산고(경기 안산), 유신고(경기 수원), 지평선고(전북 김제), 한마음고(충남 천안)이다.

이들 학교는 올해 1월 22일부터 2월 7일까지 전국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된 공모전을 거쳐 2월 말에 선정되었다.

년도별
학 교 ( 지 역 )
‘18(2)
(7개교)
숭문중(서울 마포), 성일고(경기 성남), 대구여자고(대구), 안산고(경기 안산), 유신고(경기 수원), 지평선고(전북 김제), 한마음고(충남 천안)
‘17(1)
(9개교)
서전고(충북 진천), 푸른꿈고(전북 무주), 창원과학고(경남 창원), 원평중(충북 청주),
청주여자고(충북 청주), 이우중고(경기 성남),
송내고(경기 부천), 광주고(경기 광주), 서해고(경기 시흥)

환경부는 ‘꿈꾸는 환경학교’로 선정된 1・2기 학교 관계자를 대상으로 3월 9일부터 이틀간 서울 영등포구 하이유스호스텔에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하고, 여름방학 기간 중 본격적인 환경교실 설치를 추진한다.

사업 설명회는 선정 학교의 교장 및 교사, 컨설팅 및 모니터링단 40여 명을 대상으로 지원사업 소개, 협약식, 제1기 학교 성과 공유, 교사역량강화 연수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꿈꾸는 환경학교’ 지원사업은 중‧고교의 환경교과목 선택률이 2016년 기준으로 8.9%에 불과하고, 전공교사도 줄어드는 등 학교 환경교육 기반이 갈수록 약화되는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2017년부터 환경과목 선택학교를 대상으로 추진되고 있다.

< 중‧고등학교 환경교과목 채택현황(‘16. 12월 기준) >
구분
2007
2008
2009
2010
2011
2012
2013
2014
2015
2016
총학교수
5,226
5,288
5,336
5,381
5,376
5,449
5,825
5,841
5,569
5,576
선택학교수
1,077
955
889
902
671
622
573
573
521
496
%
20.6
18.1
16.6
16.7
12.5
11.4
9.8
9.8
9.3
8.9

’꿈꾸는 환경학교‘로 선정된 학교에는 학교 여건에 따라 3~5년간 연차적으로 시설 조성, 교사 역량강화, 새로운 교육프로그램의 개발·운영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금한승 정책기획관은 “이번 ‘꿈꾸는 환경학교’ 지원사업이 학교 교육뿐 아니라 환경분야의 직업·진로 체험까지 가능하도록 우수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보급하여, 입시 위주의 교육방식에서 벗어나 학생들의 미래를 꿈꿀 수 있는 학교를 만드는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조범용 기자 : tiragon@naver.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이 뉴스클리핑은 http://ecolover.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