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숙인, 나눔愛 온기를 입다.

자주 입지 않는 겨울옷 모아 노숙인 200여 명에게 전달 예정
뉴스일자: 2017년12월21일 14시23분

[에코데일리뉴스=박동주 기자]
12월 맹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대문구청 직원들이 겨울철에 더욱 취약한 노숙인을 위해 따듯한 나눔을 실천한다.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이달 22일 오후 2시부터 구청 3층 대회의실에서 ‘희망의 옷 나눔’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구청과 동주민센터 직원들이 외투, 패딩, 스웨터, 점퍼 등 평소 자주 입지 않는 겨울옷과 신발 500여 점 이상을 모아 이날 노숙인들에게 전달한다.
 
브릿지센터를 비롯해 서대문구 내 6개 노숙인 시설에서 200여 명이 참여해 자신에게 필요한 의류와 신발을 고른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따뜻한 온기가 더욱 필요한 시기에 노숙인 분들께 이웃의 정을 전하고자 옷 나눔 행사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박동주 기자 : ss-dongseoul@hanmail.net]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이 뉴스클리핑은 http://ecolover.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