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 3월 22일 (수)
에코마을 |  에코마켓 |  에코맘

뉴스홈 > 수도권 > 고양시
2021년03월27일 04시0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고양시-UN세계식량계획, 업무협의회 가져
음식물쓰레기 제로화를 통한 탄소중립 사회 조성 등 협력

[에코데일리뉴스=조승희 기자]
고양시와 UN세계식량계획이 지난 25일 고양시청 열린회의실에서 업무협의회를 개최하여 음식물쓰레기 제로화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2050년 탄소중립 사회’를 만들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고양시청과 고양교육지원청 학교급식 지원부서 등이 참석한 본 협의회에서 이재준 고양시장과 임형준 UN세계식량계획 서울사무소 소장은 집단급식소 내의 음식물쓰레기 줄이기를 통한 탄소저감사회 실현 방안, 음식물쓰레기 제로화사업 실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음식물쓰레기 제로화사업은 매년 배출되는 음식물 40억 톤 중 1/3인 20억 명 분의 음식물이 버려지는 상황에서 유엔세계식량계획이 아마존 등 혁신기업 등과 함께 개발한 AI잔반 스캔 정보화시스템을 통해 음식물을 감소시키는 사업이다. 더불어, 환경 및 기아문제 등에 대해 지속적인 교육과 캠페인을 펼치며 음식물쓰레기 제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협의회는 UN세계식량계획이 고양시의 탄소중립정책을 높이 평가하고 사업제안을 요청하여 성사됐다. 고양시는 탄소배출량이 많은 도시에서의 기후위기 문제 해결을 위해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28)’유치를 추진 중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성장 중심과 물질만능주의였던 우리의 과오가 지금의 기후 위기로 되돌아오고 있는 상황이다. 어느 지자체보다 빠르게 기후변화 대응 논의를 시작한 고양시는 다양한 분야에서 탄소저감 사업을 적극 추진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UN세계식량계획은 1961년 유엔총회에서 유엔식량계획 창설 결의로 설립됐다. 세계 식량원조 60% 이상을 수행하는 기아 퇴치 목적의 인도적 지원 기구로서, 기아종식 및 식량안보 달성을 최대 지속가능개발목표(SDGs)로 추진하고 있다.


[조승희기자 : calfredo@naver.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 www.ecolover.co.kr )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승희 (easymath62@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고양시섹션 목록으로
[고양시]스스로를 지키는 ...
[고양시]코로나 시대의 선...
[고양시]고양삼송 LH신원마...
다음기사 : 고양시, 전국 최초 ‘지식산업센터 설립·운영 가이드라인’ 시행 (2021-03-27 04:07:00)
이전기사 : 고양시 백석1동 주민자치위원회, ‘우리, 가치먹자 프로젝트’ 시작 (2021-03-26 06:05:5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






울산지사 임명장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광고제휴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후원하기
상호명: 엔바이로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63 현대하이엘 315호    전화/ 1644-0172
디지털에코데일리(종합인터넷신문)       에코데일리(종합일간신문)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월간지)
에코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9 ecolove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