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 12월 15일 (일)
에코마을 |  에코마켓 |  에코맘

뉴스홈 > 주간신문 > 마포구
2019년12월02일 09시3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우리 이곳만큼은 비워요”…마포구, 소방시설 주변 ‘주‧정차 금지 표시’ 설치
소방시설 주변 주‧정차 금지용 ‘적색 노면표시’ ‘주정차 금지 표지’ 설치
[에코데일리뉴스=정영모 기자]
앞으로 마포구에서는 화재 현장 인근에 불법 주‧정차된 차량 때문에 소방차가 진입하지 못하거나 소방시설을 이용하지 못하는 경우가 줄어들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불법 주‧정차된 차량으로 인해 화재 진압이 원활히 이뤄지지 못하는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지역 내 소방시설 주변에 주‧정차 금지를 알리는 ‘적색 노면표시’ 및 ‘주정차 금지 표지’ 등을 설치하는 공사를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지난 4월 개정된 「도로교통법시행령」에 따라 진행되는 이번 공사는 마포소방서가 지정한 마포구 내 대형화재 취약지역 및 다중이용업소 밀집지역 83개소를 대상으로 오는 12월 중순까지 진행된다. 
 
지난 10월말 시작된 공사는 화재 현장에서 소방차가 필수적으로 사용하는 소화전(지상용, 지하용)을 중심으로 전후 10m 구간에 불법 주‧정차를 금지하는 노면표시 및 표지판 등을 설치하는 작업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구는 올해 소화전 주변에 대한 설치작업을 시작으로 향후 연결송수구, 살수설비 등 모든 소방시설 주변으로 그 범위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앞으로는 안내표지 시설이 설치된 곳에서 불법 주·정차 시 승용차 기준 과태료가 8만 원으로 상향 부과된다”며 “화재현장에서 불법 주·정차된 차량으로 인해 소방 활동이 지연되어 피해가 확산될 우려를 고려한 조치이므로 주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와 이해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정영모 기자 : youngmo@seoul.korea.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정영모 (youngmo@seoul.korea.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마포구섹션 목록으로
[고양시]촘촘한 드라마가 ...
[에코]국가 지속가능발전...
[고양시]고양도시관리공사,...
[은평구]은평구의회 소심향...
[고양시]고양시 보건소, 홍...
다음기사 : 화장실의 작은 혁명’… 마포구, 서울시 최초 ‘공공기관 화장실 24시간 개방’ (2019-12-05 09:11:01)
이전기사 : 마포구, ‘공무원 혁신 아이디어’로 주민 생활 개선 (2019-12-03 09:28:09)

고양시, ‘2019 고양시장애인가족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미세먼지 대책 중 가장 중요한 것은?
중국발 미세먼지 대책
경유차 대책
비산먼지 대책
석탄화력발전소 대책






울산지사 임명장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광고제휴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후원하기
상호명: 엔바이로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63 현대하이엘 315호    전화/ 1644-0172
디지털에코데일리(종합인터넷신문)       에코데일리(종합일간신문)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월간지)
에코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9 ecolove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