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 9월 23일 (월)
에코마을 |  에코마켓 |  에코맘

뉴스홈 > 주간신문 > 마포구
2019년09월05일 15시2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마포구, 미세먼지신호등 설치… 미세먼지 ’파란불’ 켠다
내년까지 경로당, 어린이집, 학교 등 총 432개소 설치 목표
[에코데일리뉴스=정영모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미세먼지 농도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지역 내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경로당 등 총 432개소에 설치한다고 밝혔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대기질 정보를 자동 인지해 신호등 색깔과 캐릭터의 표정으로 표시해주는 대기오염정보 표출시스템이다.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설치한 도시대기측정망의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파랑(좋음), 초록(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나쁨) 등 4단계로 나타내준다. 
 
구는 최근 미세먼지에 특히 취약한 영유아, 청소년, 어르신들을 위해 이들이 주로 생활하는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경로당 등에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하고 있다. 신호등 표시정보로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 확인하고 그에 따른 건강관리가 가능하도록 하기 위한 목적이다.
 
4월말까지 설치 완료한 20개소에 더해 지난 7월 서울시로부터 특별조정교부금 2억 원을 교부받고 미세먼지 취약계층 생활시설 214곳(경로당 154, 유치원 22, 초등학교 13, 중학교 14, 고등학교 9, 기타 학교 2)에 순차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다.
 
이 밖에, 하반기 주민참여예산 사업으로 구립어린이집 59개소, 2020년 발전소 주변지역 특별지원금으로 민간 및 가정어린이집 139개소에 설치 사업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구는 미세먼지 취약계층을 위해 올해 현재까지 총 9만3800매의 미세먼지 마스크를 보급했다. 하반기 중에 새롭게 4만9300매를 구매해 보급할 계획이다. 또한, 구립 및 민간 어린이집 보육실에서 사용하는 공기청정기 총 785대의 임차비용을 지원하는 등 미세먼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다각화 하고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미세먼지는 이제 재난으로 인식해야할 만큼 대비가 필요하다”며 “우리구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접목한 미세먼지 저감벤치를 도입하는 등 선도모델을 선보이고 구민 건강 보호를 위한 최대한의 역량을 투입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영모 기자 : youngmo@seoul.korea.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정영모 (youngmo@seoul.korea.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마포구섹션 목록으로
[고양시]고양시, 고양도시...
[문화]멸종위기에 처한 ...
[고양시]고양시, ‘GS25 시...
[고양시]고양시의회, 제230...
[수원시]수원시의회 기획경...
다음기사 : 마포구, 국내 최초 ‘지역특화형 아동친화학교 모델개발’ 추진 (2019-08-28 09:33:54)
이전기사 : 마포구, 추석 대비 5대 분야 종합대책 추진 (2019-09-06 15:40:07)

고양시, ‘2019 고양시장애인가족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미세먼지 대책 중 가장 중요한 것은?
중국발 미세먼지 대책
경유차 대책
비산먼지 대책
석탄화력발전소 대책






울산지사 임명장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광고제휴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후원하기
상호명: 엔바이로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63 현대하이엘 315호    전화/ 1644-0172
디지털에코데일리(종합인터넷신문)       에코데일리(종합일간신문)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월간지)
에코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9 ecolove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