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 12월 15일 (토)
에코마을 |  에코마켓 |  에코맘

뉴스홈 > 뉴스 > 국토해양
2017년04월02일 15시0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KOEM, 해양생태계를 활용한 온실가스 감축 기술 개발 ‘박차”
블루카본 연구개발, 향후 5년간 100억원 규모로 추진

[에코데일리뉴스=오혜란 기자]
해양환경관리공단(KOEM, 이사장 장 만)은 한국해양과학기술진흥원에서 발주한 ‘17년 해양수산환경기술개발사업인「국내 블루카본 정보시스템 구축 및 관리평가」기술개발(이하, 블루카본 연구개발)의 주관연구기관으로 선정되어 향후 5년간(‘17~’21) 100억원의 규모로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블루카본은 갯벌, 잘피, 염생식물 등 연안에 서식하는 식물과 퇴적물을 포함한 해양생태계가 흡수하는 탄소를 일컫는다. 해양생태계에 서식하는 생물이 광합성 작용에 의해 탄소를 저장하게 되면, 파도․조석 등 해양의 물리적 작용으로 탄소가 퇴적된 갯벌(진흙)에 저장되는 현상에서 착안한 것이다.

이번에 착수하는 블루카본 연구개발은 ▲ 블루카본 정보시스템 구축, ▲ 블루카본 탄소순환 프로세스 규명, ▲ 블루카본 산정․보고․검증체계 및 온실가스 인벤토리 진입전략 제시 등 3개 분야로 나뉘며, 해양환경관리공단이 주관연구기관으로 서울대학교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의 컨소시엄 형태로 추진한다.

첫해인 올해는 시범사업지역인 강화도에서 갯벌 분포 및 염생식물 서식밀도·생체량을 조사하고, 주변 환경과 단위 면적당 탄소흡수량과의 관계를 파악하는 블루카본 축적량 평가방법을 확립하고, 올해 시범사업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단계적으로 조사지역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아직 온실가스 흡수원으로 인증받지 못한 블루카본의 매커니즘을 규명하여 국제인증 전략을 마련하고 국내․외 전문가를 초청해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다.

장만 이사장은 “우리나라는 2,487㎢ 넓이의 세계 5대 갯벌을 보유하고 있는 비교적 풍부한 블루카본 자원보유국”이라며, “블루카본 기술개발을 통해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해양생태계 가치를 재평가할 수 있는 주요인자로 활용될 수 있도록 적극 관리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오혜란 기자 : dhgpfks0239@naver.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오혜란 (dhgpfks0239@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토해양섹션 목록으로
[국토해양]백령도 점박이물범...
[국토해양]해양환경관리공단,...
[국토해양]해양환경관리공단,...
[국토해양]해양환경관리공단,...
[국토해양]KOEM, 해양생태계...
다음기사 : 해양환경관리공단-선원복지고용센터, 선원 지원 위해 ‘맞손’ (2017-04-28 10:11:56)
이전기사 : 해양환경관리공단,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최고등급 ‘S” 달성 (2017-04-02 15:10:42)

창릉천을 걷고 또 걸으며 생각하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미세먼지 대책 중 가장 중요한 것은?
중국발 미세먼지 대책
경유차 대책
비산먼지 대책
석탄화력발전소 대책






울산지사 임명장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광고제휴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후원하기
상호명: 엔바이로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63 현대하이엘 315호    전화/ 1644-0172
디지털에코데일리(종합인터넷신문)       에코데일리(종합일간신문)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월간지)
에코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9 ecolove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