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 9월 22일 (토)
에코마을 |  에코마켓 |  에코맘

뉴스홈 > 에코플러스 > 에코
2016년09월27일 13시5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부서간 협업체계로 폐기물을 에너지화 개발 성공
슬러지 건조연료 대체로 처리비용 年 45억원 이상 절감

[에코데일리뉴스=조재용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이하 SL공사)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창조경제와 관련, 부서간 브레인스토밍을 통한 협업체계를 구축, 음폐수 처리과정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를 LNG와 혼합·연소하는 기술개발에 성공했다.

SL공사는 이를 통해 하수슬러지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소요되는 LNG(액화천연가스) 비용을 크게 절감하는 효과를 얻었다.

음폐수 바이오가스화시설은 지난 2012년부터 수도권지역에서 발생하는 음폐수(탈리액)를 적정처리하기 위해 설치한 시설로 처리과정에서 발생되는 바이오가스를 자체 보일러 열원 및 악취방지시설과 연구사업 등에 이용하고 있다.

SL공사는 지금까지 하수슬러지 처리연료비용이 연간 120억원 이상으로 큰 부담을 안고 있었다.

이렇게 이용하고 있는 바이어가스의 효율가치 증대를 위해 SL공사는 LNG와 혼합연소, 사용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슬러지자원화(2단계) 시설의 건조 연료 대체 공급 연료로 활용하기 위한 시설공사를 지난해 9월 착공, 올 8월 준공했다.

이러한 음폐수바이오가스 직접연료 활용사업이 완료돼 전체 LNG 사용량의 40%를 재생에너지인 바이오가스로 대체할 수 있고 연간 45억원의 연료비 절감과 온실가스 1만8,000CO2톤의 감축효과를 올릴 수 있게 됐다.

SL공사 관계자는 “LNG와 바이오가스를 혼합, 직접연료로 활용하는 기술은 국내 최초 기술”이라며 “이 기술을 특허출원을 하고 기술의 체계화를 통해 필요한 곳에 기술이전 및 정보공유로 친환경 상생모델을 만드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음폐수바이오가스화시설 전경


[조재용 기자 : hkpress@naver.com]

[저작권자 (c) 에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News Network 에코데일리 (www.ecolover.co.kr)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재용 (hkpres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에코섹션 목록으로
[에코]SL공사, 하계재난...
[에코]2018년 무술년 새...
[에코]”환경산업 부흥”...
[에코]경기도의회 의원 1...
[에코]한국환경산업기술...
다음기사 : ”도심속 숨겨진 자연, 2016 드림파크 가을나들이’ 행사개최 (2016-09-27 13:59:30)
이전기사 :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아시아 환경시장 잡는다 (2016-09-21 17:58:29)

창릉천을 걷고 또 걸으며 생각하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미세먼지 대책 중 가장 중요한 것은?
중국발 미세먼지 대책
경유차 대책
비산먼지 대책
석탄화력발전소 대책

제11대 수원시의회 개원, 의장...
제11대 수원시의회 첫 임시회 ...
제11대 수원시의회 전반기 조...
수원시, 8월까지 관내 농경지 ...
수원청년 네트워크, 29일 청년...







울산지사 임명장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광고제휴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후원하기
상호명: 엔바이로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63 현대하이엘 315호    전화/ 1644-0172
디지털에코데일리(종합인터넷신문)       에코데일리(종합일간신문)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들(월간지)
에코데일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9 ecolover.co.kr All rights Reserved.